푸드팡, 식품유통물류 빅데이터 센터 구축 완료

2021년 10월 07일

식자재 전자상거래 기업 푸드팡은 2021년 2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이자 빅데이터 및 데이터 댐 정책을 담당하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의 빅데이터 센터 사업에 선정돼 ‘식품유통물류 빅데이터 센터’를 구축 완료했다고 밝혔다.

푸드팡은 국내 최초로 식품유통물류 빅데이터 센터로 선정돼 시세 변동 정보, 식품유통 및 도매시장 유통정보 등 고품질의 데이터를 오픈 포맷 형식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.

농식품 및 농산물 유통 분류 체계는 상품 가격 및 품질 판단의 중요한 척도이나 데이터 표준이 정립되지 않아 빅데이터 구축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. 때문에 푸드팡의 식품유통물류 빅데이터 센터 사업 선정은 농식품 및 농산물 유통 분류 체계, 식품 유통 데이터, 식품 물류 데이터 등을 담당하면서 식품 유통 산업과 국가 빅데이터 역량을 키우는 데 있어 큰 의미를 가질 것으로 보인다.

푸드팡은 센터의 기술·서비스를 활용한 자체 생산 데이터를 수집·가공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(aT) 빅데이터 플랫폼으로 전달 및 연계해 농식품 분야 빅데이터 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.

푸드팡은 빅데이터 센터 구축을 통해 농산물의 생산과정부터 가공·유통 및 공급체계에 이르는 푸드테크 전 과정에서의 합리적 의사결정이 가능한 데이터 선순환 체계를 확보하고자 한다며 개방 데이터를 활용한 개선 활동을 통해 식품유통 및 외식업계의 비용을 절감하고 유통업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물류 첨단화를 이루겠다고 밝혔다.

Source : 뉴스와이어

최근 소식

  • 2021년 10월 13일

    더보기
  • 2021년 10월 07일

    더보기
  • 2021년 06월 23일

    더보기